UPDATE. 2019-08-21 07:49 (수)
남원시, 귀농 창업과 주택 구입에 46억 지원
남원시, 귀농 창업과 주택 구입에 46억 지원
  • 강인
  • 승인 2019.08.07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는 귀농 창업과 주택 구입 지원 사업 대상자 20명을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올해 하반기 해당 사업 예산은 46억 원으로 귀농인들 초기 경제적 어려움 해소와 농업기반 마련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창업자금은 농지 구입, 하우스 신축, 농기계 구입 등을 위해 1가구당 최대 3억 원까지 지원한다. 이어 주택자금은 최대 7500만 원 한도로 지원한다.

올해 지원사업 신청 현황을 분석하면 연령 분포는 50대가 47%로 가장 많았고, 30대 34%, 40대 14%, 60대 이상 5%로 나타났다.

또 귀농 재배품목 선호도는 남원시의 전략육성 품목인 딸기, 포도, 사과, 상추, 토마토가 57%를 차지했고 축산(한우)이 29%로 뒤를 이었다.

남원시 관계자는 “남원시에서 제2의 인생을 위해 정착한 귀농인들의 꿈을 위해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체계적인 영농계획 수립 등을 통해 성공적인 귀농이 되도록 돕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