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1 07:49 (수)
아시아 청년들, 남원 관광 즐겨
아시아 청년들, 남원 관광 즐겨
  • 신기철
  • 승인 2019.08.07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한루 600년을 맞아 아시아태평양 청년문화체험단 50여 명이 남원을 찾아 관광을 즐겼다.

7일 남원시에 따르면 한국문화체험단은 TPO(아시아태평양도시 관광진흥기구)의 관광인재육성사업의 일환으로 해외 참가자들에게 우리나라 전통문화와 관광자원을 경험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행사에는 중국, 말레이시아, 베트남 등 11개국 청년 50여 명이 참가했다. 10박11일 일정으로 남원과 전주, 경북 안동, 대구 등을 돌아볼 계획이다. 남원에서는 지난 6일과 7일 양일간 체류하며 관광을 즐겼다.

광한루원을 둘러보고 창극 ‘오늘이 오늘이소서’ 공연을 관람했다. 이어 판소리 배우기, 한복체험, 허브제품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전통 숙박시설인 남원예촌에 머물며 전통문화 도시 남원의 매력을 느끼기도 했다.

남원시는 이들의 반응과 의견을 청취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와 새로운 콘텐츠 개발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 체험단의 개인 SNS 등을 통한 홍보활동도 기대된다.

남원시 관계자는 “아시아태평양청년교류단 투어는 남원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홍보할 수 있는 기회다. 다양한 관광콘텐츠를 개발해 글로벌 관광도시로 위상을 높여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