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1 20:17 (수)
박수천 전북조달청장, 전통국악기 제조 현장 방문
박수천 전북조달청장, 전통국악기 제조 현장 방문
  • 강정원
  • 승인 2019.08.08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상품 경쟁력 확보·판로지원 방안 모색

박수천 전북지방조달청장은 8일 정읍에 있는 전통공예품 국악기 제작업체인 석산국악사를 방문해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도내 전통상품의 경쟁력 확보 및 판로지원 방안을 모색했다.

선산국악사가 제작한 거문고, 가야금 등 13개 품목의 전통국악기는 지난해 11월부터 정부 조달문화상품으로 선정됐다.

박수천 청장은 “전통문화상품의 국내외 판로 확대를 통해 장인들이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킬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야한다”면서 “전통공예인들도 전통 보존을 넘어 현대적 디자인 도입 등 새로운 가치 창출에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조달청은 1999년부터 전통문화상품을 정부조달물자로 지정해 판로지원을 하고 있으며,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는 전통문화상품 전용몰이 있어 정부기관·공공기관·지자체 등에서 제품을 쉽고 빠르게 구매할 수 있다. 또 전통문화상품에 대한 조달수수료를 면제해 구매를 장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