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5 00:16 (일)
전북도, ‘친환경양식어업육성’ 공모 선정
전북도, ‘친환경양식어업육성’ 공모 선정
  • 김윤정
  • 승인 2019.08.08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친환경양식어업육성 공모사업’중 사업 대상자로 8일 선정됐다.

도는 사업비 확보를 위해 총 96억 원(국비 47억)을 예산을 신청했다.

친환경양식어업육성 공모사업은 친환경 고부가가치 양식품종의 생산력을 끌어올리기 위한 것이다. 이 사업은 어업 기반시설을 확충과 기술 개발과 보급을 촉진하고 수산종자 및 양식시설을 친환경·첨단 시스템으로 전환해주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도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우리나라 내수면 양식 산업 이끌고 있는 전북의 내수면 양식 경쟁력을 한 단계 더 발전할 것으로 내다봤다.

전북은 또한 전국 최초로 ‘내수면 갑각류 연구시설’을 건립(2020~2022)한다. 연구시설에서는 갑각류 시험연구와 우수종자 생산이 이뤄질 전망이다. 아울러 양식어가의 소득 증진을 위한 생산성 향상 모델의 개발도 진행된다.

민간공모 분야에서는 국립한국농수산대학 양식학과 무주출신 졸업생이 총사업비 6억 원 규모의 ’친환경 스마트 송어양식 시설공모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