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1 07:49 (수)
고창군, 전국 섬의 날 행사서 ‘무인도체험’·명품 ‘바지락’ 홍보
고창군, 전국 섬의 날 행사서 ‘무인도체험’·명품 ‘바지락’ 홍보
  • 김성규
  • 승인 2019.08.11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8~10일 목포서 섬의날 행사장 홍보부스 운영
대죽도 무인도체험 홍보 및 지주식김, 바지락 등 직거래 장터 인기

고창군이 목포시 삼학도에서 8일부터 10일까지 열린 ‘제1회 전국 섬의날 행사’에서 무인도체험 홍보부스를 운영해 큰 관심을 끌었다.

홍보부스에서 고창지주식김, 바지락 라면 등 고창갯벌에서 생산되는 청정 지역특산물도 판매해 큰 호응을 얻었다.

고창 관내에는 2개의 섬(내죽도, 대죽도)이 있다. 이 중 사람이 살지 않는 대죽도가 최근 무인도체험지로 뜨고 있다.

무인도 체험객은 고창군 만돌갯벌체험장에서 안내를 받고 20여 분간 경운기를 타고 가면 자그마한 섬에 도착한다. 꽃게와 새우부터 바지락, 주꾸미, 고동 등 천연의 자연 생태계를 경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