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17:53 (월)
장수군 공무원노조 일제 불매운동 1인 피켓시위
장수군 공무원노조 일제 불매운동 1인 피켓시위
  • 이재진
  • 승인 2019.08.11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 공무원노조(지부장 정화수)가 전 국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NONO-JAPAN 운동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일본제품 안사기, 일본여행 안가기 실천에 나섰다.

또한 조합 간부를 중심으로 매일 아침 일제 불매운동 1인 피켓시위를 벌이며 아베정부의 오만한 외세에 굴복하지 않는 한민족의 정체성과 실천의지를 다지고 있다.

장수군 공무원노조는 일본여행 취소로 인해 발생한 환불수수료를 납부한 조합원에게는 50%의 보상금을 지급할 방침이라고 9일 밝혔다.

정화수 지부장은 “항일과 애국정신의 표상인 주논개님의 탄생지인 장수군에 근무하는 공무원으로서 일본제품 불매와 일본여행 금지는 당연히 해야 할 일이다”며 “NONO-JAPAN운동을 통해 일본의 경제속국에서 벗어날 수 있는 자립·자강의 길을 지속적으로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