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2 01:18 (목)
“전봉준 밀고자 순창 출신 아니다”
“전봉준 밀고자 순창 출신 아니다”
  • 임남근
  • 승인 2019.08.13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숙주 순창군수, 드라마 ‘녹두꽃’ 방송사 언중위 제소
황숙주 순창군수
황숙주 순창군수

황숙주 순창군수가 지난 7월 동학농민혁명을 배경으로 한 SBS 드라마 ‘녹두꽃’ 제44회 분에서 전봉준 장군의 밀고자 김경천의 고향이 순창이라는 내용이 잘못됐다며 해당 방송사를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소했다.

순창군에 따르면 김경천의 고향은 정읍시 덕천면으로, 정읍군지는 물론 갑오동학혁명사·동학농민전쟁연구자료집 등 검증된 연구저서에 명확히 기록됐다.

이를 바탕으로 군은 역사적 사실이 왜곡된 드라마가 방영된 이후 곧바로 방송사측에 사실관계를 알리면서 정정보도를 해줄 것을 요구하는 공문을 발송했다. 이에 방송사 측은 드라마 홈페이지에서 김경천의 고향을 삭제하는 소극적 수준에서 마무리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군은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정정방송을 이끌어 내려 노력했으나 여의치 않자 황 군수가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보도를 요구하는 조정 신청서를 지난 12일 접수했다.

이와 관련 황숙주 군수는“사실이 왜곡된 드라마를 방영하고 정정보도를 하지 않는 방송사측에 사과를 촉구하며 앞으로도 전봉준장군 체포와 관련된 부분에 대한 역사자료집을 발간하는 등 진실을 알리는 다양한 노력을 병행해 훼손된 군민의 명예를 회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