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2 01:18 (목)
내년 전북 7개 이전·신설학교 문연다
내년 전북 7개 이전·신설학교 문연다
  • 김보현
  • 승인 2019.08.13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에코시티·효천지구, 완주
유치원 1곳, 초 3곳, 중 3곳

내년 전북지역 7개 유·초·중학교가 개교하면서 교육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전북교육청은 2020년 3월 전주개발지구 내에 5개교가 신설, 완주지역에 2개교가 이전·신설해 문을 연다고 13일 밝혔다. 유형별로는 단설유치원 1원, 초등학교 3교(병설유치원 포함), 중학교 3교다.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 일대 ‘에코시티’에 개교하는 학교는 전주새솔유치원, 전주자연초등학교, 전주화정중학교로 유·초·중학교가 동시 개교한다.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 일대‘효천지구’에는 효천초등학교, 덕진구 만성동 ‘만성개발지구’에는 전주양현중학교가 개교한다.

완주 청완초등학교는 기존 봉동읍 삼봉로에서 둔산리로 옮겨 문을 연다. 완주 둔산리에‘완주군 소재 전주과학산업연구단지’내 공동주택이 들어서면서 학군 내 있는 봉서초등학교가 학생을 전부 수용하기 어려워진 탓이다.

또 삼례중학교(남중)과 삼례여중학교가 통합해 남녀공학 중학교로 이전 신설한다. 학생·학부모와 지역주민 등의 자발적인 요구로, 삼례지역 학교교육 효과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익산시 부송동 이리부송초병설유치원은 9학급 규모의 단설유치원(익산부송유치원)으로 전환돼 유아교육 전문성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

박양상 전북교육청 행정과장은 “전주개발지구들이 학교 부족과 과밀학급 등으로 어려움을 겪었으나 내년 문을 여는 학교가 잇따르면서 교육여건과 정주여건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