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3 17:12 (금)
[시선집중] 박지원 “정동영, 당대표가 나 하나 못 당하고 리더십 없다 실토” 반박
[시선집중] 박지원 “정동영, 당대표가 나 하나 못 당하고 리더십 없다 실토” 반박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8.14 12:0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MBC 표준FM ‘김종배의 시선집중(이하 시선집중)’에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출연해 대안정치연대의 향후 계획과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에 관해 이야기했다.

‘시선집중’의 수요일 코너 ‘무릎 탁 도사’에서는 정치계의 언어 연금술사로 통하는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이 정치·사회 이슈를 명쾌하고 속 시원하게 짚는다.

정동영 대표가 ‘분열을 막고 탈당을 막아야 할 분이 이것을 기획하고 조종한 혐의를 벗을 수 없다’라고 비난한 것에 관해 박지원 의원은 “당대표가 저 하나 못 당해보고 16명의 국회의원 중 12명이 함께 할 수 있는 그런 조종능력을 갖췄다고 하면 박지원이 대단합니다. 스스로 정동영 자신의 리더십이 그렇게 없다 하는 것을 실토하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김종배 진행자가 “호남신당 아닌가”라고 질문하자, 박지원 의원은 “호남을 지역기반으로 해서 전국 정당을 지향하는 것이 어디든지 한국당은 영남을 TK를 기반으로 해서 전국정당을 지향하고 있지 않나. 우리는 지금 현재 뭐라고 하더라도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은 호남당이다”라고 언급했다.

바른미래당 박주선 의원의 ‘제3지대 빅텐트’ 발언에 대해 박지원 의원은 “제가 손학규 대표에게 유승민 대표는 합리적인 보수다. 안철수 대표가 오기 전에 침 바르기 전에 합의이혼을 해라, 기득권과 당 자산을 전부 주고 비례대표를 탈당시켜서 제3지대에서 만나자 이런 제안을 했다”면서, “손학규 대표가 원가 계산하다가 실기를 하고 지금 험한 꼴을 당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박지원 의원은 “이합집산을 하고 합종연횡하면 과거처럼 그런 식으로 하면 국민이 화낸다. 그러니까 우리가 선명하게 잘 가자, 그리고 민주당하고 경쟁하자 하는데 아직 거기까지는 나가지 않았다”고 말했다.

박지원 의원은 청문회를 앞두고 있는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김종배 진행자가 “황교안 대표가 직접 가서 사노맹 전력을 계속 문제 삼던데”라고 질문하자, 박지원 의원은 “당대표가 반대는 할 수 있지만, 구체적 사건을 놓고 얘기한 것은 이례적”이라고 평했다.

이어 박지원 의원은 “조국 법무부 장관이 취임하면 황교안 대표의 소위 댓글 사건에 법무부 장관으로서 외압 의혹 그리고 또 김학의 차관 문제… 부산 LCT 문제 법무부 장관 때 이상한 허가가 있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김종배 진행자가 “조국 법무부 장관이 된다면 장관으로서 LCT 문제에 대한 재수사라든지 만약에 이렇게 요구를 하면 그게 불똥이 황교안 대표에게 튄다, 이런 말인가”라고 재차 물었다.

질문에 대해 박지원 의원은 “그때 법무부 장관 때 이상한 허가와 인정을 해준 거다. 조국 법무부 장관 청문회 때 저도 묻겠지만 민주당에게도 이러한 세 가지 문제에 대해서 견해를 물었을 때 윤석열 검찰총장처럼 수사하겠다고 답변하면 큰일 나는 것이다. 그래서 저는 황교안 대표가 방어적으로 입을 막기 위해서 저렇게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박지원 의원은 조국 후보자의 사노맹 전력 논란에 관해 “이미 사법적 판결을 받았고 아무 문제가 없다고 하면 결격사유가 안 된다”라고 생각을 밝혔다.

믿고 듣는 진품 시사프로그램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은 평일 오전 7시 20분부터 8시 30분까지 MBC 표준FM(수도권 95.9MHz)과 MBC 라디오 애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되며, 매일 보이는 라디오와 유튜브를 통해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ㅎㅁ 2019-08-15 07:10:54
전북일보는 여전히 더블당 기관지 노릇을 하나~ 이 존재 이유도 없는 지역 기관지는 조만간 파산 정리되길 바란다~정말이지 지역을 위해서 있으나마나한 지역 언론~ 전북일보가 아니라 더불당 전북 출장소 신문이 맞을 것으로 본다.에이 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