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17:53 (월)
익산시, 세계적 관광시설 개발사와 손잡아
익산시, 세계적 관광시설 개발사와 손잡아
  • 엄철호
  • 승인 2019.08.14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와 미국 레거시 엔터테인먼트사, 익산시 관광시설 개발 관련 업무협약 체결

익산시는 14일 익산시청에서 세계적인 관광시설 개발사인 미국 레거시 엔터테인먼트(Legacy Entertainment)사와 익산시 관광시설 개발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레거시 엔터테인먼트사는 리조트, 워터파크, 테마파크, 아쿠아리움, 뮤지엄, 공연 쇼, 뮤직페스티벌 등 관광시설 개발 전문회사로 세계 각지에 약 40개 관광시설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특히 최근에는 국내 대기업과 수도권에 미래 트렌드를 앞서가는 관광시설을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양측은 이날의 업무협약을 통해 웅포관광단지 활성화를 위한 매력적인 관광 시설 제안, 보석관광테마단지의 테마를 살린 체험시설, 지역의 과제인 폐석산 활용방안 등과 관련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세계적 관광시설 개발사와의 협업을 통해 백제왕도 익산의 독창성을 살리면서 국내 최고수준의 관광시설을 만들어 갈 계획”이라며 “익산을 더욱 알리고 관광객을 유치하는데 시너지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레거시 엔터테인먼트사 테일러 제프(Taylor Jeffs) 사장은 “앞으로 동아시아 지역에서 익산의 지리적 이점과 주변 환경을 접목한 관광시설이 개발된다면 역사문화유적과 함께 관광도시로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