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1 07:49 (수)
남원시 ‘지리산 흥부골 포도’ 본격 출하
남원시 ‘지리산 흥부골 포도’ 본격 출하
  • 신기철
  • 승인 2019.08.14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인월, 아영, 산내면 일대에서 최근 ‘지리산 흥부골 포도’가 본격적으로 출하되고 있다.

이들 지역은 해발 400 ~ 600m의 고랭지에 위치한 남원의 포도 주산지이다.

낮과 밤의 일교차가 커 맛과 향이 뛰어나고 저장 기간이 길어 소비자로부터 큰 호평을 받고 있다.

올해는 지난 달 하순부터 출하가 시작됐으며 현재는 3kg들이 1박스 기준 2만1,000원 정도로 가격이 형성되고 있다.

여름 성수기에는 하루에 약 1만 박스가 출하되며 수확은 9월 상순까지 이어진다.

지리산 흥부골 포도는 현재 약 300농가가 161.5ha에서 재배하고 있으며 연간 28억원 이상의 조 수익을 올리고 있다.

남원시는 2020년까지 재배면적을 200ha까지 확대하고 농가당 소득도 1억원 이상으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