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7 16:40 (화)
3·1 운동 100년, 광복 74 주년, 독립 투쟁은 지금도 계속된다
3·1 운동 100년, 광복 74 주년, 독립 투쟁은 지금도 계속된다
  • 기고
  • 승인 2019.08.15 20:2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기 객원논설위원·참여자치 전북시민연대 대표
김영기 객원논설위원·참여자치 전북시민연대 대표

광복절, 비 오는 전주 팔달로 거리에는 태극기와 NO 아베, NO JAPAN. NO 롯데 프랑 등이 일정한 간격으로 걸렸다. 다른 지역과 크게 다를 바 없지만 시민의 땅. 종합경기장 롯데 헌납 반대 투쟁의 슬로건인 NO롯데 프랑이 더 있다. 아베 정권의 적반하장 경제 침탈로 시작된 일제의 도발에 시민들은 단호하지만 차분히 임하고 있다. NO 아베와 NO 재팬은 민간이 자발적으로 진행하는 시민참여운동이다. 일부 정당과 정치인들이 정쟁의 도구로 몰아가는 것은 아무런 도움도 되지 않는다. 내년 총선을 의식한 행위라는 불필요한 오해를 사지 않도록 너무 나대지 말아야 한다.

김승수 전주 시장은 NO 롯데에 대해서는 침묵하며 행정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시간이 해결해줄 것이라고 생각한다면 엄청난 오산이다. 불매운동이 바로 사그라들 것이라는 아베 정권과 다를 바 없다. 전주 종합경기장 사태는 결국 김 시장의 발목을 잡을 것이 분명하다. 시대의 흐름에 역행하기 때문이다. 기부 대 양여 방식이나 민간 투자에 의한 공공개발은 과거의 유물이 된 지 오래이다. 거꾸로 뜻있는 단체장들은 어려운 살림을 쪼개서 민간 토지를 사들여 공공 개발의 기초를 다지는 일에 열중한다. 천안 논산 고속도로를 달리며 수십 년 동안 받은 스트레스는 단순히 금전적 지출을 떠나 지역민들의 화병을 키웠다. 여기에 전주시의 중심에 자리 잡고 있는 거의 마지막 남은 공공의 땅을 재벌에 헌납하여 50년, 100년을 바라보라고 하는 것은 어떠한 이유로도 설득될 내용이 아니다. 롯데가 일본 기업! 친일 기업! 매판 기업인지 의견은 다양할 수 있으나 대부분의 롯데 사업이 서민 경제를 좀먹는 분야로 부를 축적한 것은 누구도 부인할 수 없다. 롯데가 지나간 길에는 전국 방방곡곡 수많은 영세 사업자와 중소 상인들의 피와 눈물이 서려 있다. 골목상권과 전통 시장, 서민경제를 박살 내는 것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일제와 경제 전쟁이 일어나 시민들이 불매운동을 벌이고 있는 이때에 동학 농민의 고장이라 자부하는 전주시가 앞장서서 종합 경기장을 롯데 정원으로 만드는 작업에 나섰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최근 전주시는 일제 잔재 지명인 동산동을 여의동으로 바꾸는 작업에 발을 디뎠다. 박수칠 일이다. 하지만 전주시에는 아직도 일제 잔재와 친일파들의 흔적이 곳곳에 넘쳐나고 있다. 거꾸로 독립활동 자료나 유공자의 발굴, 자손들의 흔적 찾기는 거의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민간 연구자 개인의 희생과 헌신으로 명맥을 이어가고 있을 뿐이다.

전주시장은 시대적 흐름과도 맞지 않고 명분도 설득력도 없으며 왠지 석연찮은 종합 경기장 롯데 정원화 계획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 전주시는 종합경기장 개발을 위해 시민의 땅, 도민의 땅을 롯데에 헌납하려는 용역을 발주할 것이 아니라 전주시에 아직도 방치되어 있는 독립유적이나 사료 발굴, 유공자들의 삶이나 자손의 상황을 파악하며 일제 강점기 잔재들을 어떻게 청산할 것인가에 대한 용역을 진행해야 한다.

전주시장은 역사의 평가를 두려워해야 한다. 눈앞의 이익과 정치적 고려 때문에 신 매국 행위와 같은 일을 서슴없이 진행해서는 안된다. 시민의 뜻을 헤아려 원래 자신의 공약대로 원위치시키는 것이 최선이다. 동산동을 여의동으로 바꾸는 작업이 해방 74년 만에 이루어지듯이 아직 늦지 않았다. 우리 시민의 땅을 재벌 롯데에 팔아넘기는 일을 중단하고 전주 시민의 품으로 돌리는데 힘과 지혜를 모아나가야 한다. /김영기 객원논설위원(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 대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ㄹㅇㄹ 2019-08-18 19:23:41
이분법적인 생각이 전주를 망친다
산업화도 늦고 낙후된 전주가 가릴게 있나?
가려도 인프라혜택과 산업화 순으로 맨 나중에 해야지
롯데 아파트 사는 사람들 다 매국노인가???
전북과 전주는 이념에 사로잡히기 보다
전북 과 전주에
산업화와 일자리에 도움이 된다면 무조건 배척 할일은 아니다
배척을 해도 맨 나중에 해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