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5 22:02 (화)
LX 사이클팀, 국내 최고기량 입증
LX 사이클팀, 국내 최고기량 입증
  • 강정원
  • 승인 2019.08.19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15 양양국제대회서 단체종합우승…금5, 은1 획득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최창학) 사이클팀(감독 장윤호, 코치 장선재)이 국내 도로사이클의 최고봉임을 입증했다.

LX사이클팀은 지난 13일부터 나흘간 열린 8·15 양양국제사이클대회에서 8개 종목 중 5개의 금메달과 1개의 은메달을 확보해 단체종합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LX사이클팀은 대회 첫날인 13일 남자 일반부 4㎞ 단체추발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14일 10㎞ 스크레치 종목과 남자제외경기 결승에서 박건우 선수가 2개의 금메달을, 남자 4㎞ 개인추발경기에서 장훈 선수가 은메달을 추가했다.

또 대회 마지막 날인 16일 올림픽 종목인 메디슨 경기에서 박상훈, 김유로 콤비가 가장먼저 결승선을 달려 나가 우승을 차지한데 이어 박상훈 선수가 템포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로써 LX사이클팀은 금메달 5개와 은메달 1개를 차지함과 동시에 박건우 선수가 3관왕을, 지난해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인 박상훈 선수와 실업 2년차 김유로 선수가 나란히 2관왕을 차지하는 쾌거를 거뒀다.

장윤호 감독은 최우수 감독상을, 박건우 선수는 최우수 선수상을 거머쥐면서 대회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장윤호 감독은 “모든 영광을 팀의 지원과 함께 진심으로 응원해준 LX 임직원들에게 돌린다”면서 “국내 최고의 도로사이클팀이라는 명예로운 수식어가 지속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