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2 13:28 (목)
내년 9월 종이통장 중단 앞두고 전주시, 금융 정보 교육 나서
내년 9월 종이통장 중단 앞두고 전주시, 금융 정보 교육 나서
  • 백세종
  • 승인 2019.08.20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완산구(구청장 최락기)는 내년 9월 종이통장 중단을 앞두고 디지털 금융 이용에 미숙한 노인 등 정보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디지털 금융 정보화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완산구는 매달 1차례씩 실시해온 시민정보화 교육을 다음 달부터는‘디지털 금융생활’로 주제를 변경해 교육을 실시한다.

이 교육은 불과 1년 앞으로 다가온 종이통장 발급 중단에 앞서 어르신 등 정보소외계층의 불편과 고립을 줄이고 급변하는 디지털시대 적응을 돕기위해 이뤄진다.

금융감독원은 통장이 없어도 금융거래가 가능한 시대를 만들고, 통장발행비용 절감 및 분실통장이 대포통장으로 악용되는 부작용 등을 막기 위해 내년 9월부터 종이통장 발급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디지털 금융교육은 △인증서 발급·활용 △인터넷뱅킹·모바일뱅킹의 이해 △계좌 조회 및 이체 △카드 사용내역 조회 등 기본적인 디지털 금융 사용방법이다. 또, △공과금 납부 △지로이체 △지방세 납부 △휴먼계좌 조회 △숨은 내 보험금 찾기 등 각종 금융정보를 컴퓨터와 스마트폰 등으로 이용하게하는 내용이다.

완산구는 다음 달 16일 첫 교육을 시작으로 대상을 점차 확대해 디지털 금융에서 소외되는 어르신이 없도록 만든다는 구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