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22 20:18 (일)
‘에이스’ 오상욱, 김창환배 펜싱 남자 사브르 개인전 우승
‘에이스’ 오상욱, 김창환배 펜싱 남자 사브르 개인전 우승
  • 연합
  • 승인 2019.08.21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펜싱의 ‘에이스’ 오상욱(23·성남시청)이 제24회 김창환배 전국남녀선수권대회 겸 국가대표 선수 선발대회에서 개인전 우승을 차지했다.

오상욱은 21일 강원도 홍천종합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남자 사브르 개인전 결승에서 김정환(국민체육진흥공단)을 15-14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오상욱은 지난달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세계선수권대회에서 개인·단체전을 석권하며 남자 사브르 세계랭킹 1위로 올라섰다.

그 직후 열린 대통령배 전국남녀선수권대회에 컨디션 조절차 출전하지 않은 그는 재충전을 마치고 약 한 달 만에 출전한 대회에서 세계 1위다운 기량을 뽐냈다.

준결승에서 대표팀 선배 구본길(국민체육진흥공단)을 15-11로 꺾었고, 결승에서는 지난해 세계선수권대회 개인전 우승자 김정환도 물리쳤다.

현 국가대표 선수 간 맞대결이 펼쳐진 여자 사브르 개인전 결승에서는 이라진(인천 중구청)이 최수연(안산시청)을 15-10으로 제압하고 우승했다.

김지연(익산시청)은 김하은(서울특별시청)과 공동 3위에 자리했다.

남자 에페 개인전에서는 정진선(경기 화성시청)이, 여자 에페에서는 최인정(계룡시청)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남자 플뢰레의 간판 허준(경기 광주시청)과 여자 플뢰레 국가대표 채송오(충북도청)도 개인전 시상대 맨 위에 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