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4 17:50 (월)
대승정밀, 김제 지평선산단에 220억 투자
대승정밀, 김제 지평선산단에 220억 투자
  • 최명국
  • 승인 2019.08.22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김제시와 투자협약…자동차엔진 생산
30여명의 일자리 창출 기대
22일 김제시청에 열린 전북도·김제시·대승정밀의 투자협약 체결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전북도
22일 김제시청에 열린 전북도·김제시·대승정밀의 투자협약 체결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전북도

김제 지평선산업단지가 자동차부품 특화 전문단지로 거듭난다.

전북도와 김제시는 22일 김제시청 상황실에서 박준배 김제시장, 차주하 전북도 투자금융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승정밀㈜과 김제 지평선일반산단 분양에 따른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투자협약으로 대승정밀은 김제 지평선산단 부지 3만6700㎡에 220억원을 들여 자동차엔진 부품 공장을 짓는다.

이에 따라 30여명의 일자리 창출이 예상된다.

대승정밀은 자동차엔진 및 각종 주요 부품을 생산하는 전문제조기업으로 지난해 기준 985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차주하 전북도 투자금융과장은 “전북에 투자하는 기업들이 지역에 뿌리를 내려 성장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