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7 00:47 (화)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비서관 5명 교체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비서관 5명 교체
  • 김준호
  • 승인 2019.08.2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부속 신지연·정무 김광진·민정 이광철 
자치발전 유대영·사회정책 정동일
교체 비서진, 내년 총선 출마 예상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청와대 신임 비서관 5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왼쪽부터 신지연 신임 제1부속비서관, 김광민 신임 정무비서관, 이광철 민정비서관, 유대영 신임 자치발전비서관, 정동일 신임 사회정책비서관.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청와대 신임 비서관 5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왼쪽부터 신지연 신임 제1부속비서관, 김광민 신임 정무비서관, 이광철 민정비서관, 유대영 신임 자치발전비서관, 정동일 신임 사회정책비서관.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제1부속비서관에 신지연(52) 제2부속비서관을 임명하는 등 청와대 신임 비서관 5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신임 정무비서관에 김광진(38)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자치발전비서관에 유대영(53) 정무비서관실 선임행정관, 민정비서관에 이광철(48) 민정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사회정책비서관에 정동일(50) 숙명여자대 경영학부 교수가 각각 임명됐다.

신지연 1부속비서관은 미국 변호사 출신으로, 현 정부 출범 직후 해외언론비서관으로 청와대에 합류했으며, 올해 1월부터 최근까지 2부속비서관으로 근무해왔다.

김광진 정무비서관은 19대 국회에서 활동한 초선 의원(비례) 출신이다.

정동일 사회정책비서관은 대통령직속 정책기획위원회 국민성장분과 위원을 지냈다. 유대영 자치발전비서관과 이광철 민정비서관은 내부 승진했다.

이번 인사로 청와대를 떠나는 조한기 전 1부속비서관, 김영배 전 민정비서관, 복기왕 전 정무비서관, 민형배 전 사회정책비서관, 김우영 전 자치발전비서관 등은 내년 총선 출마가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