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6 21:37 (월)
전북도, ‘추석’ 온누리상품권 구매 한도 상향
전북도, ‘추석’ 온누리상품권 구매 한도 상향
  • 최명국
  • 승인 2019.08.27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추석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의 구매 한도를 높인다.

전북도는 1인당 월 30만원 한도에서 5% 할인받아 구매할 수 있었던 온누리상품권을 오는 9~10월 50만원으로 구매 한도를 상향한다고 27일 밝혔다.

또한 단체 구매를 유도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추진 중인 기업·단체 3% 할인 판매를 다음달 11일까지 5%로 높인다.

온누리상품권은 농협, 전북은행 등 전국 14개 금융기관에서 구매할 수 있다.

단체의 경우 구매 영수증을 첨부한 지급신청서를 전북상인연합회에 제출하면 구입액의 5%를 돌려받을 수 있다.

신원식 전북도 일자리정책관은 “최근 지역경제의 주축인 전통시장 상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하면 저렴한 가격에 장도 보고 세액공제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