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2 10:04 (화)
중진공-완주군, 중소 핵심인력 지원·일자리 창출 나서
중진공-완주군, 중소 핵심인력 지원·일자리 창출 나서
  • 강정원
  • 승인 2019.08.28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형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이상직, 이하 중진공)은 28일 완주군과 ‘완주형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박성일 완주군수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으며, 양 기관은 중소벤처기업 핵심인력의 장기재직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중진공에서 운영하는 내일채움공제는 중소벤처기업과 핵심인력이 공동으로 일정 비율을 적립해 5년 만기 재직한 근로자는 본인 납입금 대비 3배 이상인 2000만 원 이상을 수령하고, 만기 수령 시 기업납입금에 대한 소득세 50%를 감면받는 제도다. 중소벤처기업은 부담한 공제납입금에 대해 손금(비용)인정을 받고, 세액공제 25%를 받을 수 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중진공은 사업홍보, 신규가입자 청약·계약 관리 군 지원금 집행·정산, 사후관리 등을 수행할 계획이며, 완주군은 군비 분담금 5억 400만 원 지원(2024년까지 70명에게 1인당 12만 원), 사업 대상 추천 등을 하게 된다.

이상직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완주지역 중소벤처기업에 우수 인력이 유입되고, 장기재직 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며 “특히 사람에 대한 투자를 확대해 중소벤처기업이 지역경제를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성일 군수는 “완주형 내일채움공제는 완주군 소재 중소벤처기업들이 핵심 인력들을 장기적으로 고용해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민들에게는 안정적 일자리를 제공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