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8 11:11 (수)
무주군, 소상공인 온라인마케팅 지원
무주군, 소상공인 온라인마케팅 지원
  • 김효종
  • 승인 2019.09.0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 포털 키워드 광고 등 비용 지원

무주군이 관내 소상공인의 온라인마케팅 소요 비용의 20%를 최대 50만 원까지 지원한다.

전라북도에서는 무주군이 처음이며 올해는 20개 업체를 지원(전년도 매출액이 적은 소상공인 우선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무주군 관내에 2년 이상 주소를 두고 해당사업을 1년 이상 진행하고 있는 소상공인으로 인터넷 포털의 키워드광고 또는 배너광고,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등의 소셜마케팅, 오픈마켓 등을 통한 업소 홍보 등을 지원한다.

2일부터 16일까지 군청 산업경제과에서 신청·접수를 받을 예정으로 신청서와 주민등록 등·초본,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원, 사업자등록증명원 등을 지참하면 된다.

박종회 군 지역경제팀장은 “다른 분야와 비교해 지원에 대한 소외감을 느끼는 소상공인을 위한 사업을 기획하게 됐다”며 “시대변화와 흐름을 반영한 소상공인 온라인마케팅 지원이 경영부담을 완화시키는 동시에 소득증대 기반을 다지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