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6 10:06 (월)
김제시청 태권도팀, 한국 실업 최강전 전국대회 금빛 발차기
김제시청 태권도팀, 한국 실업 최강전 전국대회 금빛 발차기
  • 박은식
  • 승인 2019.09.02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미희 금, 안해인 동(개인종합 3위),5인조 단체전 동메달 획득

김제시청 태권도팀이 지난달 23일부터 25일까지 제주도 서귀포시 공천포전지훈련센터에서 개최된 2019 한국 실업 최강전 전국태권도대회에 7명의 선수가 출전해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한국 실업 태권도연맹이 주최·주관하고 서귀포시, 서귀포체육회, 제주특별자치도 태권도협회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전국 30여 실업팀에 속해 있는 우수선수들이 출전해 기량을 겨룬 명실상부한 최고 권위의 대회로 치러졌다.

이번 대회에서 개인전 -46kg급에 출전한 조미희 선수는 또 한 번 금메달을 획득, 지평선의 고장 김제시를 전국에 널리 알렸다.

조 선수는 준결승에서 인천 동구청의 김윤옥 선수를 10:8로 누르고 결승에 진출, 수성구청 김보미 선수와 접전 끝에 20:19로 제압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편 -62kg급에 출전한 안해인 선수는 준결승에서 청주시청의 신애리 선수에게 8:6으로 져 동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이어 5인조 단체전에 출전한 김제시청은 예선에서 제주특별자치도청, 충남도정을 차례로 누르고 준결승에 진출했으나 대구수성구청에 아깝게 패해 동메달에 그쳤다.

박 준배 시장은“우수한은 성적을 올린 선수단을 격려하면서 오는 10월에 열리는 전국체전에서도 선전해 줄 것”을 당부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