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8 11:11 (수)
진안군, 추석 물가안정 캠페인 실시
진안군, 추석 물가안정 캠페인 실시
  • 국승호
  • 승인 2019.09.04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4일 진안고원시장 상인들을 상대로 불법상행위, 바가지요금 근절을 위한 물가안정 캠페인을 벌였다.

추석 명절을 앞두고 실시된 이날 캠페인에는 한국소비자연합 진안군지부(지부장 김진옥) 회원 10명가량과 전략산업과 직원들이 함께했다. 캠페인에선 사재기나 끼워팔기를 자제하고 원산지표시제를 이행하라고 독려했다.

명절 물가안정을 위해 군은 이번 캠페인 말고도 전략산업과장을 반장으로 하는 특별대책반을 꾸릴 계획이다. 대책반은 추석 연휴기간 중 주요 성수품에 대한 물가 동향을 파악하고, 바가지요금 따위의 불법 상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김명기 전략산업과장은 “추석을 맞아 물가를 안정적으로 관리할 것”이라며 “많은 사람들이 진안고원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온누리상품권과 진안고원행복상품권 사용을 권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추석 전 군은 전통시장 이용활성화를 위한 행사도 벌인다. 오는 9일 모든 군청 직원이 진안고원시장을 찾아 한가위 장보기를 실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