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9 20:43 (목)
전북대병원, '최신 방사선 치료장비' 충청·호남지역 최초 도입
전북대병원, '최신 방사선 치료장비' 충청·호남지역 최초 도입
  • 최정규
  • 승인 2019.09.04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루빔(TrueBeam) STx.
트루빔(TrueBeam) STx.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이 최신 방사선 암치료 장비인 ‘트루빔(TrueBeam) STx’를 충청·호남지역 최초로 도입했다.

4일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트루빔 STx는 정상세포에 불필요한 방사선이 노출되지 않도록 막아주는 4차원 입체 방사선 치료기다.

이 장비는 기존장비와 비교해 4배 이상 높은 고선량률 출력을 통해 치료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키는 한편, 정확하고 정밀한 치료가 가능하고 부작용을 최소할 수 있다.

이선영 방사선종양학과 교수는 “트루빔 STx는 움직이는 장기 속 종양을 실시간으로 확인하며 치료부위와 상관없는 정상세포에 방사선이 노출되는 것을 막고 꼭 필요한 부위에 최적의 방사선량으로 치료할 수 있다”며 “기존의 수술로 치료하기 어려운 신체 깊숙한 부위와 혈관 주위의 종양은 물론 재발하거나 전이된 암에도 치료를 시도할 수 있어 암환자 치료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북대병원은 이번 트루빔 STx 도입으로 지역 암 환자에게 이전보다 수준 높은 치료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 병원장은 “트루빔STx를 도입함에 따라 지역 암환자들이 최신 의료장비를 통한 수준 높은 암 치료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민들이 서울 빅5 병원을 찾지 않아도 지역에서 안심하고 치료받을 수 있도록 최첨단 장비와 의술의 보급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