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6 10:06 (월)
고창 군립도서관 독서프로그램 '호응'
고창 군립도서관 독서프로그램 '호응'
  • 김성규
  • 승인 2019.09.05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은 전국책읽는도시협의회 우수독서프로그램 공모사업인 ‘책 그리고 인문학’이 군민들의 호응 속에 순항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먼저, 개인이 운영하는 문학관(책이있는풍경)에서 진행되는 ‘인문학이 번지점프하다’는 직장인들이 퇴근 후 모여 시, 소설, 수필 등 다양한 분야의 문학작품과 만남으로 인문학적 소양을 높이고 있다.

또 성호도서관과 장애인복지관에서 각각 운영하고 있는 ‘내 친구 반려식물’과 ‘발달장애인과 함께하는 그림책 놀이터’는 아이들이 놀이를 매개로 책과 쉽게 친해질 수 있는 기회가 되어 주고 있다.

여기에 매주 금요일 오전 군립도서관에서 열리는 ‘독서가 놀이가 될 수 있을까’는 소설의 주인공에게 편지쓰기, 종이인형으로 역할극 해보기 등의 다양한 독후 활동을 통해 타인의 삶을 이해하는 시간을 마련하고 있다.

이밖에 고창군립도서관은 ‘도덕경 강독’과 지역에서 시도할 수 있는 교육개혁 방안을 함께 고민하는 ‘고창교육, 희망은 있는가?’를 주제로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30대 직장인은 “지금까지는 모르고 살았던 새로운 세상을 만나는 것 같다”며 “더 많은 사람들이 참여해 함께 배우고 소통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프로그램 운영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고창군립도서관(560-8051), 성호도서관(560-8053)으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