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9 23:28 (토)
한국축구, AFC U-16 남자챔피언십 예선서 대만에 10-0 대승
한국축구, AFC U-16 남자챔피언십 예선서 대만에 10-0 대승
  • 연합
  • 승인 2019.09.19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이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16세 이하(U-16) 남자 챔피언십 예선을 대승으로 시작했다.

송경섭 감독이 이끄는 한국 15세 이하(U-15) 대표팀은 18일(한국시간) 미얀마 양곤에서 열린 대회 예선 1차전에서 대만을 10-0으로 이겼다.

이규동이 해트트릭을 달성하고, 장하민이 두 골을 터트리는 등 골 잔치를 벌였다.

김지수, 허동민, 김도현, 이동현, 김진엽도 한 골씩 보탰다.

2020 AFC U-16 챔피언십 예선은 서아시아 권역 25개 팀과 동아시아 권역 22개 팀 등 총 47개 팀을 11개 그룹으로 나눠 치른다. 우리나라는 대만, 미얀마, 태국과 함께 K조에 속했다.

대회 본선은 내년 9월 16일부터 10월 3일까지 바레인에서 열릴 예정이다.

본선에는 예선에서 각 조 1위를 차지한 11개 팀에 조 2위 팀 중 상위 네 팀, 그리고 개최국 바레인이 출전한다.

예선 B조에 속한 바레인이 조 1위 또는 조 2위 팀 가운데 상위 네 팀 안에 들면조 2위 팀 중 상위 5개 팀이 본선에 오른다.

한국 대표팀은 20일 미얀마와 예선 2차전을 벌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