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5 22:02 (화)
조은비 플루트 리사이틀 20일 익산 솜리문화예술회관서
조은비 플루트 리사이틀 20일 익산 솜리문화예술회관서
  • 김진만
  • 승인 2019.09.19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문화관광재단의 신진예술가 창작지원사업에 선정된 조은비 씨(28)가 플루트 리사이틀 공연을 20일 오후 7시 30분 익산솜리예술회관 중공연장에서 개최한다.

신진예술가 창작지원사업은 해당 분야의 멘토를 선정해 지역예술 신예를 육성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조은비 씨를 비롯해 2명이 선정됐다.

아버지 조상익 지휘자의 딸인 조씨는 5세부터 음악을 전공한 음악 영재로 불렸다. 이후 파리음악원, 프랑스 리옹음악원을 졸업했다. 그는 각종 국제대회 콩쿨에 입상하며 역량을 키워나가고 있다. 현재 룩스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단원, 뉴월드필하모닉 오케스트라 객원단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선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환상곡(필립 고베르),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소나티네(피에르 상캉), 플루트, 클라리넷, 그리고 피아노를 위한 리골레토 환상곡(기욤 코네숑), 두 대의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리골레토 환상곡(피란츠&칼 도플러), 헝가리 환상곡(프란츠 도플러),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소나티나(엘딘 버튼) 등이 연주된다.

조 씨는 “같이 연주하는 세계적인 플루트의 거장 마크그로웰스와 함께 다양한 연주를 선보일 예정”이라며 “가을 밤 프랑스의 정통적인 해석에 젖어드는 연주회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