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2 20:51 (화)
이광기 전북도 서울사무소장 24일 퇴임
이광기 전북도 서울사무소장 24일 퇴임
  • 김준호
  • 승인 2019.09.22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퇴임 후에도 고향 발전 위해 봉사”

전라북도 서울사무소 이광기(67) 소장이 24일자로 퇴임한다.

이 소장은 지난 2015년 9월 25일 개방직인 서울사무소장에 임용된 이후 3년 동안 국가예산 확보는 물론 재경 도민단체·출향인사와의 업무협조 등의 가교역할을 해 왔다.

부안 백산 출신으로, 전주고와 국제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1986년 7급으로 옛 재무부에서 공직을 시작한 이후 기획재정부 국고국·기획관리실·감사관실·대변인실·대외경제국 등 주요 부서에서 25년 동안 근무했다. 2011년 기획재정부 남북경협과장을 끝으로 명예퇴직한 후 2015년 5월까지 기획재정부 산하 ‘연초생산안정화재단’ 이사장을 맡았다.

3년의 임기를 마친 이 소장은 그동안 고향을 위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준 것에 대한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퇴임 후에도 전북발전을 위하는 일에 미력이나마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