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5 22:02 (화)
김종회 의원 “태풍 타파, 전북 4개 시군 214개 농가 피해…대책마련 시급”
김종회 의원 “태풍 타파, 전북 4개 시군 214개 농가 피해…대책마련 시급”
  • 김세희
  • 승인 2019.09.23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회 의원
김종회 의원

변화와 희망의 대안정치연대 김종회 국회의원(김제부안)이 태풍 ‘타파’(TAPAH)의 영향으로 전북 4개 시군의 214개 농가가 피해를 입었다며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김 의원에 따르면 전북은 부안군(92호/38ha), 군산시(90호/46ha), 순창군(30호/10ha), 전주시(2호/1ha)이 타파의 영향으로 벼 쓰러짐, 침·관수 피해를 입었다. 이밖에 부안군은 콩 3ha, 전주시는 미나리 0.5ha의 피해를 봤다.

김 의원은“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14개 시군에 최저 100.6㎜(남원)부터 최대 174,2㎜(정읍)의 폭우가 내려 농가들이 큰 피해를 입었다”며“전주조사를 통해 농민들이 입은 피해를 확실하게 파악한 뒤 적절한 보상이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어 “중앙정부에 피해복구와 농업재해보험 적용 등 적극적이고 신속한 대책마련을 촉구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