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9 23:28 (토)
전북서 소재 파악 안 되는 우범자, 올해만 130명
전북서 소재 파악 안 되는 우범자, 올해만 130명
  • 엄승현
  • 승인 2019.09.23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전북에서 우범자 130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금태섭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7월까지 경찰이 관리하는 우범자는 총 1만 7511명인 가운데 이중 16%에 달하는 1364명의 우범자 소재가 파악되지 않고 있다.

전북에서는 2019년 7월 기준 130명의 우범자 소재가 파악되지 않는 것으로 분석됐다. 전북지역 우범자 소재 불명은 지난 7년 누계 1193명으로, 한 해 평균 170명의 우범자 소재파악이 안 되고 있다.

금 의원은 “재범우려자를 실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서는 경찰, 검찰, 교정기관 등 형사사법 기관 간 상시적 연계체계를 구축하고 지역사회의 다양한 자원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