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9 23:28 (토)
순창군, 색깔에 맛 더하는 음식관광 프로젝트 추진
순창군, 색깔에 맛 더하는 음식관광 프로젝트 추진
  • 임남근
  • 승인 2019.09.30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매운맛 프로젝트’·‘순창빵 브랜드화’ 사업 참여자 모집

순창군이 지역자원을 활용해 음식관광산업을 집중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30일 군에 따르면 그동안 군은 순창하면 고추장으로 유명하지만 이에 맞는 대표 먹거리가 부족하다는 의견이 꾸준히 제기되어 온 만큼 중장기적으로 지역 음식문화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지속 추진할 계획으로 올해 고추장불고기 시범사업을 진행했다.

그 결과 ‘항아리 고추장불고기’,‘된장불고기’,‘고추장불고기 한정식’등이 관광객들에게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어, 군은 지속적인 음식개발과 육성으로 순창을 음식관광 명소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군은 2020년 순창고추장의 매콤함과 알싸한 맛을 살릴 수 있는 ‘매운 맛 프로젝트’와 순창의 이미지를 살린 ‘순창빵 브랜드화’ 사업을 추진한다.

‘매운맛 프로젝트’는 고추장하면 떠오르는 매운맛을 기본으로 맛있게 매운 음식을 개발해 상품화 하는 사업이며, 순창빵 브랜드화는 수원 임금님빵, 통영 꿀빵, 안동 하회탈 빵과 같이 순창하면 떠오르는 동네빵을 관내 제과, 제빵업소들과 협업해 브랜드화 하는 사업이다.

이와관련 먼저 업체와의 간담회를 추진했으며,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제과.제빵 업소, 매운맛 상품화 참여 음식점을 대상으로 참여자를 모집해 주민들과의 협의를 통해 방향을 설정하기로 했다.

오는 27일까지‘2020 매운맛 프로젝트’,‘순창빵 브랜드화 시범사업’참여자를 모집할 예정이며 1차 수요조사 후 간담회 등 의견수렴을 통해 최종 참여자를 선정하고 10월중 추진방향을 확정하여 2020년에 필요예산을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군 미생물산업사업소 김재건 소장은 “참살이발효마을, 체계산 출렁다리, 강천산 야간개장 등 관광자원이 하나씩 완성되어 가고 있는 만큼, 앞으로 음식을 통한 관광활성화에 역량을 결집해 순창음식을 통한 지역경제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