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6 20:59 (수)
남원시, 추억의 ‘춘향영화’ 무료 상영
남원시, 추억의 ‘춘향영화’ 무료 상영
  • 신기철
  • 승인 2019.10.01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의 대표 관광지인 광한루원에서 추억의 ‘춘향영화’가 오는 3일부터 5일까지 3일 동안 하루 1편씩 무료로 상영된다.

무료 상영되는 영화는 1961년 개봉된 신상옥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최은희, 김진규가 주연한 ‘성춘향’과 1968년 작품인 김수용 감독에 홍세미, 신성일 주연의 ‘춘향’, 2000년 개봉된 임권택 감독의 ‘춘향뎐’ 등이다.

영화 전문가의 영화 작품 설명과 대화의 장도 마련된다.

또 춘향 영화 중에 누가 최고의 춘향 배역으로 좋은가를 뽑는 ‘최고춘향 뽑기 이벤트’도 열린다.

그동안 광한루원에서 촬영된 영화 및 드라마 포스터와 영화 포토존도 설치된다.

춘향전의 무대인 광한루원은 조선 시대 모습을 간직한 유일한 관아 정원으로 광한루와 함께 춘향사당, 오작교, 완월정 등이 있다.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33호로 지정돼 있다.

차남희 남원시 관광시설사업소장은 “올해 광한루 600년을 맞아 추진하는 수많은 기념행사의 하나로 관광객과 시민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