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3 09:50 (수)
전북농협, 부안서 돌봄 대상자 주거환경 개선
전북농협, 부안서 돌봄 대상자 주거환경 개선
  • 전택수
  • 승인 2019.10.03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안농협, 관내 농업인 집 외벽 페인트칠·도배·장판 교체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지난 2일 부안군지부·남부안농협·농촌현장지원단과 함께 부안군 줄포면·보안면·진서면에 거주하는 돌봄 대상자 주택 3곳에서 외벽 페인트 작업, 도배, 장판 교체 등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전개했다.

이날 봉사활동은 주택의 노후화로 생활의 불편을 겪고 있는 어르신께서 농업인 행복콜센터로 상담·접수해 현장지원단의 실사를 통해 지원을 결정하고 지역본부, 부안군지부, 남부안농협,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에서 지역 페인트칠 및 도배 업체와 자원봉사자 등의 참여로 진행됐다.

줄포면의 한 어르신은 “집 외벽에 페인트가 벗겨져 볼 때 마다 마음이 안 좋았는데 농업인행복콜센터를 통해 페인트칠을 해주셔서 집이 새집이 된 것 같다”고 감사에 마음을 전했다.

유재도 본부장은 “지역의 힘들게 살고 계시는 돌봄 대상자 어르신들의 집을 농업인행복콜센터를 통해 농협에서 지원해 드릴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노후 된 주거 환경속에서 어렵게 살고 계시는 농촌 어르신들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