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6 00:21 (월)
2019 패러글라이딩 월드컵 아시안 투어 고창대회 4일부터
2019 패러글라이딩 월드컵 아시안 투어 고창대회 4일부터
  • 김성규
  • 승인 2019.10.06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부터 오는 11일까지 ‘2019 패러글라이딩 월드컵 아시안투어 고창대회’가 고창방장산 패러글라이딩 활공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선수를 포함한 14개국 110명의 패러글라이딩 전문 선수들이 참여하고 있다.

고창군은 지난해 사전대회 격인 ‘프레 패러글라이딩 월드컵’을 열어 대회장여건은 물론, 음식, 숙박, 교통 등에서 호평을 받았다. 군은 올해 투어 대회도 성공적으로 치러내, 내년 ‘패러글라이딩 월드컵’ 본대회를 차질 없이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고창청소년수련관에서 4일 열린 기념식에는 유기상 군수, 조규철 군의장, Stephane Malbos CIVL(국제행패글라이더위원회)회장, 대한체육회 김종훈(전 국회의원) 국제교류대사, 대한패러협회 김진오 회장, 전라북도 패러협회 홍성태 회장, 고창군패러협회 유정권 회장, 송진석 조직위원장(진글라이더 대표), 정동안 (전)한국활공협회장을 비롯한 내빈이 참석했다.

유기상 군수는 환영사에서 “세계 각국의 활공인 여러분의 고창 방문을 환영한다”며 “전 행정구역이 유네스코 생물권보존지역인 고창의 먹거리는 물론 선사시대부터 가장 찬란한 문명을 꽃피운 한반도 첫 수도 고창의 자연과 문화관광자원을 맘껏 즐기시며, 안전한 대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