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6 20:59 (수)
남원의 기억을 기록으로 보존하는 '남원다움관' 개관
남원의 기억을 기록으로 보존하는 '남원다움관' 개관
  • 신기철
  • 승인 2019.10.06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의 어제와 오늘의 이야기, 그리고 시민들의 추억과 기억을 기록으로 보존하는 남원다움관이 4일 정식 개관했다.

남원다움관은 검멀1길 일원에 지상 2층, 연면적 671㎡ 규모로 건립됐으며, 남원에 관한 전문지식을 휴식과 함께 살펴볼 수 있는 전문 서가인 ‘남원포레스트’, 남원 근현대 생활사의 전시·체험장인 ‘공간의 기억’, 행정 변천사를 살펴보고 체험하는 ‘나도 공무원’, 각종 프로그램과 교육이 가능한 ‘창작발전소’ 등으로 구성됐다.

외부는 휴식을 위한 야외공원과 어린이놀이 공간으로 꾸며놓아 전시와 체험, 휴식을 한 공간에서 즐길 수 있도록 했다.

광한루원, 남원예촌 등 남원의 주요 관광지와 근접해 있어 연계 관광이 가능하며, 매주 화요일에서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남원시는 그동안 수집 공모전, 구도심 기록화 조사 등으로 기록물을 수집하고 국비공모사업을 통해 근현대자료를 바탕으로 구현한 체험콘텐츠를 구축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중요 기록물과 이야기를 지속적으로 수집·보존해 남원을 알기 쉽고 재미있게 알려주는 복합문화공간ㅇ자, 남원의 기억을 기록으로 보존하는 기록보존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