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2 10:04 (화)
진안군 성수·백운·상전 3개면, 면민의 날 행사 개최
진안군 성수·백운·상전 3개면, 면민의 날 행사 개최
  • 국승호
  • 승인 2019.10.06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 지역 3개 면, 성수(면장 이해석)·백운(면장 이기호)·상전(면장 송준섭)에서 지난 3일과 5일 각각 면민의 날 행사가 열렸다.

지난 3일 실시된 성수와 백운 면민의 날 행사는 태풍 ‘미탁’이 지역을 강타할 것이라는 일기예보 탓에 참여 인원이 적었으며 간소하게 진행됐다. 행사에는 최성용 군수 권한대행, 신갑수 군의회 의장 및 다수 군의원, 관내 기관사회단체장, 면민, 출향향우 등 300명가량이 참석했다. 안호영 국회의원과 이한기 도의원도 자리를 함께했다.

성수면은 3일 오전 10시 면사무소 내 설치된 게이트볼장에서 제25회 면민의 날 기념식과 공연을, 백운면은 이보다 1시간 늦은 오전 11시 관내 흰구름문화센터에서 제23회 면민의 날 행사를 각각 가졌다.

성수면 기념식에선 △성수면 봉사단(공익장) △송주용(62·애향장) △손갑용(64·문화체육장) 씨 등 단체와 개인에게 면민의 장이 수여됐다. 이후 행사에선 신나는 예술버스 팀의 마술쇼, 밸리댄스, 비누방울 퍼포먼스 등이 펼쳐졌다.

백운면 기념식에선 △김용태(67·공익장) △김희중(산업장·59) △박성표(54·애향장) 씨가 각각 면민의 장을 수상했다. 행사에선 신나는 예술버스 4팀의 공연, 초대가수 마당, 노래자랑 등이 진행됐다.

지난 5일에는 상전면민의 날 행사가 개최됐다. 관내 체련공원에서 실시된 이날 행사에는 내빈과 주민 500명가량이 함께했다. 면민의 장은 △원종훈(60·애향장) △박운희(70·효열장) △전영길(56·공익장) 씨에게 수여됐다. 행사는 성수·백운과 비슷하게 펼쳐졌다.

한편 성수와 백운면은 같은 날인 지난 3일 1시간 차로 면민의 날 기념식을 개최해 그에 따른 폐해가 지적됐다. 최성용 군수권한대행, 신갑수 군의장 같은 진안지역 주요 기관사회단체장 등 다수의 내빈이 인사말을 끝내자마자 한꺼번에 성수에서 백운으로 옮겨가는 부득이한 상황이 연출됐기 때문이다. 해마다 벌어지는 이런 상황을 두고 각각 다른 날을 잡아 행사를 치러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