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9 23:28 (토)
익산시, 학교주변 여성·학생 위한 안전한 귀갓길 조성사업 착수
익산시, 학교주변 여성·학생 위한 안전한 귀갓길 조성사업 착수
  • 엄철호
  • 승인 2019.10.07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리여고·남창초교·이리서초교 주변 3곳 선정
방범 시설물 설치 등 11월까지 사업 완료

익산시가 여성과 학생들의 안전한 귀갓길 조성을 위한 생활안전 환경디자인 사업에 나선다.

시는 7일 이리여고, 남창초교, 이리서초교 등 3곳 주변에 대한 안전한 도시환경조성을 위한 사업 착수에 본격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 곳 3개소 주변은 어린이보호구역과 여성안심귀갓길로 지정돼 있으나 제대로 된 환경조성이 조성돼 있지 않아 범죄예방을 위한 생활안전시설 필요함이 꾸준히 지적되면서 이번 사업 대상지로 전격 선정되게 됐다.

아울러 시는 이 곳 일대에 총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학교 주변 통학로, 골목, 담장에 CCTV 등의 방범시설물 설치하고 안전한 보행을 위한 보차도 분리 도색작업, 야간 경관조명 등 설치할 예정이며, 올 11월경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김성도 도시재생과장은 “범죄에 노출되기 쉬운 골목 등에 디자인적 요소를 가미한 환경개선으로 물리적인 효과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관심과 인식의 변화를 이끌어내어 범죄를 예방하는데 효과적인 사업이 될 것”이라며 “학생과 여성, 지역주민 누구에게나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범죄예방이 필요한 지역 선정을 위한 MOU를 익산경찰서와 체결하고 지난해에는 원광여고와 부송초교 등의 학교 주변 환경을 크게 개선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