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4 20:26 (월)
한국도로공사·전북도, 응급의료헬기 운영 활성화 업무협약 추진
한국도로공사·전북도, 응급의료헬기 운영 활성화 업무협약 추진
  • 박태랑
  • 승인 2019.10.07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 전북본부와 전북도는 7일 도청에서 ‘고속도로 유휴부지를 활용한 중증응급환자 이송체계 구축 확대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송하진 지사와 이호경 본부장 등 관계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신속한 사고대응 체계를 갖추기 위해 고속도로 내 헬기 이·착륙장을 전북 응급의료전용헬기(이하 닥터헬기)의 인계점(이하 이·착륙장)으로 지정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번 협약으로 도내 닥터헬기 이·착륙장은 기존 98개에서 고속도로 헬기 이·착륙장 12개가 추가돼 총 110개로 확보됐으며. 이로 인해 도내 안전사고 대응역량이 강화와 신속한 중증응급환자 이송체계가 구축됐다.

이호경 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고속도로에 지속적인 헬기 이·착륙장 조성과 다양한 훈련을 통해 고속도로 대형사고에 신속한 대응능력이 확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