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5 11:31 (화)
제100회 전국체전 4일차, 전북 종합순위 13위
제100회 전국체전 4일차, 전북 종합순위 13위
  • 백세종
  • 승인 2019.10.08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날보다 3계단 하락, 광주에 이어 13위

제100회 전국체전 5일차인 8일 전북이 종합순위 13위로 내려앉았다.

전북은 이날까지 금메달 33개와 은메달 34개, 동메달 64개를 획득하고 종합득점 8163점을 기록, 광주(8470점)에 이어 13위를 기록하고 있다.(8일 오후 5시 기준) 전날 10위보다 3계단 내려앉은 순위다.

종목별 종합성적은 체조가 금메달 5개, 은메달 3개, 동메달 2개로 1788점을 기록해 3위에 올랐고 승마 621점 11위, 세팍타크로 365점 10위, 산악 174점 12위, 댄스스포츠 317점 5위, 바둑 273점 6위, 궁도 858점 5위, 조정 658점 10위, 카누 375점 15위, 롤러 72점 13위, 씨름 618점 11위, 펜싱 1001점 7위, 우슈 385점 12위, 스쿼시 658점 9위 등이다.

다관왕으로는 자전거에서 전북체고 황소진이 개인독주와 단체스프린트, 단체 추발에서 3관왕을 차지했고, 체조에서는 전북도청 소송 이준호가 개인종합과 마루에서 2관왕에, 자전거에서는 국토공사 소속 박상훈과 전북체고 소속 박서진이 각 개인추발과 단체추발, 단체 스프린트에서, 수영에서는 도체육회 소속 한다경이 자유형 400m, 800m에서 각각 2관왕에 올랐다.

9일 전북선수단은 단체전에서는 7종목 11팀이, 단체(개인전)에서 1종목 2명, 체급종목에서 3종목 16명, 기록종목 11종목 123명이 전국 각지역 대표 선수들과 기량을 겨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