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3 09:50 (수)
군산시, 귀농·귀촌인 유치 '총력'
군산시, 귀농·귀촌인 유치 '총력'
  • 이환규
  • 승인 2019.10.13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악화로 군산시의 인구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귀농·귀촌 사업이 인구증가 및 농촌지역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군산시에 따르면 올해 3분기까지 군산시로 전입한 귀농·귀촌 인구는 251세대 332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타 지역에서 군산시로 이주해온 귀농·귀촌인은 228명으로 전체 귀농인의 68%를 차지했다.

시는 인구감소를 막고 인구구조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실효성 있는 인구유입 시책으로 귀농·귀촌 사업을 역점적으로 추진하겠다는 방침이다.

시는 민·관 귀농귀촌 협업체계 구축을 위한 군산시귀농지원센터를 설립하고 귀농·귀촌 유치 홍보활동과 성공적 안착지원 방안을 마련해 대도시와 수도권 귀농·귀촌인 유치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이와관련,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귀농·귀촌 유치 홍보 일환으로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귀농귀촌에 관심 있는 수도권의 예비귀농(촌)인 30명을 초청해 군산시 귀농귀촌 매력을 홍보 하는 도시민 농촌현장체험 교육을 추진, 호응을 얻기도 했다.

오는 16일 ~ 18일에는 서울시 제대군인지원센터와 연계해 제대군인 35명을 군산시로 초청해 농촌현장체험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병래 군산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다양한 귀농·귀촌 정책을 발굴해 군산시로 올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겠다”며 “찾아가는 적극적인 귀농귀촌 홍보활동을 강화해 군산시 인구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