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21 11:30 (목)
문학의 숲, 최명희 문학관서 시화전 ‘시인의 밥상’ 열어
문학의 숲, 최명희 문학관서 시화전 ‘시인의 밥상’ 열어
  • 김태경
  • 승인 2019.10.20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31일 50여명 회원 참가
2015년 전주시청서 시작
지난해 전주향교에서 연 시화전 모습
지난해 전주향교에서 연 시화전 모습

문학의 숲(회장 이정선)이 오는 23일부터 31일까지 전주한옥마을 내 최명희문학관 마당에서 시화전 ‘시인의 밥상’을 연다.

이번 시화전은 지난 2014년 부산 곰두리체육관과 2015년 전주시청에서 시작해 해마다 가을에 개최하고 있다. 이번 오픈 행사는 23일 오후 3시에 열린다.

이정선 문학의 숲 회장은 “한국인의 아름다운 말과 얼을 소설 ‘혼불’에 정리하고 표현한 최명희 작가의 정신이 기린 문학관에서 시화전을 열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여러분을 시인의 밥상에 초대한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응원이 함께 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지난 2001년 창립한 ‘문학의 숲’은 독후감 발표대회, 시 낭송 대회, 문학기행 등을 통해 시대가 원하는 인문정신을 고민하며 펼쳐나가고 있다. 2017년부터 해마다 회원 시집 <시인의 숲>, <시인의 마을>, <시인의 밥상>을 펴냈다. 문의 063-278-29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