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4 12:05 (목)
군산대, 시험기간 1000원 밥상 ‘호응’
군산대, 시험기간 1000원 밥상 ‘호응’
  • 이환규
  • 승인 2019.10.21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대(총장 곽병선)가 중간고사 기간 중 아침 식사를 거르고 일찍 등교하는 학생들에게 아침밥을 제공하고 있어 호응을 받고 있다.

군산대는 “엄마 대신 아침밥을 챙겨 준다”는 마음으로 매년 시험기간에 이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학생들에게 5000원 상당의 양질의 간편식을 1000원에 제공하며 학생들의 대학생활 만족도를 높여주고 있다.

군산대는 21일부터 중간고사가 끝나는 24일까지 매일 300명분의 간편식을 준비했으며, 행사 장소는 황룡도서관 앞 광장이다.

특히 곽병선 총장을 비롯한 주요 보직자들이 함께하며 학생들을 격려하고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

재학생 김소영 씨는 “시험 기간 마다 학교에서 간편식을 지원해주고 있어 아침밥 대용으로 자주 이용하고 있다”면서 “이 행사가 앞으로도 계속 진행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