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6 10:30 (토)
전북 선거구획정 위한 주민 의견 듣는다
전북 선거구획정 위한 주민 의견 듣는다
  • 이강모
  • 승인 2019.10.21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4월15일 치러질 제21대 총선과 관련한 전북지역 선거구획정의 주민 의견을 듣는 자리가 마련된다.

국회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위원장 김세환)는 23일 전북테크노파크 대강당에서 제21대 국회의원선거구 획정안 마련을 위한 전북지역 의견 청취에 나선다.

이날 의견 청취에는 국회에 의석을 가진 정당의 전북도당과 학계, 시민단체 등의 추천을 받은 진술인 8명이 참석해 지리적 여건, 교통, 생활문화권 등의 지역 사정에 근거를 둔 합리적인 선거구획정 방안에 관한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다. 선거구획정에 관심 있는 지역 주민의 방청도 가능하다.

획정위원회는 현재까지 국회에서 지역구 정수 등이 확정되지 않아 본격적인 선거구획정 작업에 착수하지 못했지만 내년 국회의원선거까지의 시한이 촉박함을 고려해 7개 도지역(강원·충북·충남·전북·전남·경북·경남)을 대상으로 지역의견 청취를 우선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