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9 22:11 (화)
‘전북도민 분노’에도 되레 당당한 LX
‘전북도민 분노’에도 되레 당당한 LX
  • 김윤정
  • 승인 2019.10.22 20:01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의회, 22일 전북혁신도시 LX 항의 방문
LX, 도내 언론 등에 유감 표명…적반하장 지적도
22일 전북도의회 송성환 의장(사진 왼쪽)을 비롯한 도의원들이 드론전문교육센터 경북도 설립과 관련해 한국국토정보공사를 항의 방문해 최창학 사장(사진 오른쪽)과 면담을 하고 있다. 박형민 기자
22일 전북도의회 송성환 의장(사진 왼쪽)을 비롯한 도의원들이 드론전문교육센터 경북도 설립과 관련해 한국국토정보공사를 항의 방문해 최창학 사장(사진 오른쪽)과 면담을 하고 있다. 박형민 기자

도민들의 분노를 대변하기 위해 한국국토정보공사(이하 LX)를 찾은 전북도의원들이 LX공사 임직원들의 안하무인 태도를 지적하고 나섰다.

전북도의회는 22일 기자회견을 열고 LX공사 지탄 성명서를 발표한 뒤 전북혁신도시에 있는 LX공사를 방문해 최창학 사장 등 간부들을 만나 항의의 뜻을 전하면서 서한문도 건넸다.

LX공사는 드론교육센터 설립을 추진하면서 겉으로는 전북 설립을 표방했지만 속내로는 경북 경주 이전을 고려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의 단초가 됐다.

이에 도민들은 실망감을 넘어 분노를 표출했고, 심지어는 반성없는 최창학 LX공사 사장의 퇴진을 요구하는 행동에 옮겨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게 일었다.

특히 드론교육센터 전북 설립은 차치하고 최 사장의 대도민 사과가 먼저 선행돼야 한다는 의견도 개진됐다.

하지만 이날 LX공사 임직원들은 도의원들의 질의에 언성을 높이기도 했다. 실제 최영심 도의원이 LX관련 수의계약 문제와 관련한 질의를 시작하자 LX공사 관계자는 “의원님 여기는 도의회가 아니고 우리 회사(LX) 회의실이다”고 질문을 제지했다. 의회에서나 할 질의를 왜 LX공사에서 질의하냐는 취지로 해석되는 발언이다.

정동영 의원(전주병)이 국정감사에서 “LX공사가 전북의 뒤통수를 쳤다”고 지적한데 대해서도 해명했다.

최창학 LX공사 사장은 “어제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에게도 이 문제가 확산되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전달했다”며 “만약 논란이 확산돼 전국적으로 이슈화될 경우, 다시 원점에서부터 공모를 하라고 결정될 수 있기 때문에 상황이 더욱 어려워 질 수 있다”고 했다.

이 문제가 계속돼 불거질 경우 전국 도시로 드론교육센터 후보지를 공모할 수도 있게 돼 전북 내 설립이 더욱 어려워 질 것이라는 위협으로 해석될 소지가 높다.

정 의원의‘뒤통수’지적에도 유감스럽다는 감정을 표출했다.

최 사장은“일부에서는 뒤통수를 쳤다고 하는 데 오죽했으면 국감장에서 직선적이라고 주의도 받았다”며“그러나 아닌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또 현재의 전북 상생 논란에 이르게 된 이유를 언론 탓을 들기도 했다.

김택진 LX국토정보본부장은 “언론보도가 진실이 아님에도 대응하지 않았다”며 이번 사태의 책임을 지역 언론에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더 이상 언론이 사실에 근간 하지 않은 부정적인 보도를 하지 않아야한다”며“소모적인 언론보도를 그만둬 달라. 언론보도가 우리의 판단을 흐리지 않게 해 달라”고 요구했다. 김 본부장의 발언이 끝나자 최 사장 역시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최 사장은 “이제까지 나는 지역상생에 어긋나는 행동을 한 일이 없다. 오직 국감에서 화가 났으면 뒤통수 안 쳤다고 했을까”라고 불쾌감을 표현했다.

이처럼 도의회와 LX공사 임직원들의 공방이 가열되자 송성환 도의장이 서둘러 “기념촬영이나 하자”며 항의방문을 종결시켰다.

전북도의회 한 의원은 “LX공사측의 안하무인적 태도에 도의원들이 항의방문 갔다가 오히려 된통 당하고 왔다는 말을 들었다”며 “이쯤되면 LX공사가 막가자는 것으로 드론교육센터 전북 설립에 앞서 대도민 사과먼저 들어야 한다”고 울분을 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팩트 2019-10-24 07:00:44
뒷북치고 징징대고 추하네요.
전북민 성향을 그대로 나타내는것 같아
자존심 엄청 상하네요.
국토부장관 한마디 하세요.
지방분권 제대로 하라고
도지사님은 일터지기전에 평소에 혁신
입주기업과 대화많이 하세요 잠만 자지 말고ㅡ게으른 도지사 뭘 모르는 전주시장

전북 2019-10-23 07:41:10
물러 터져서 항의도 못하는 도의원들,,, 자결을 해라! 정말 도민으로써 창피하다!

ㅇㄹㅇㄹ 2019-10-22 21:38:25
사장도 쑤래기지만 도의원들 똑똑한 놈이 없냐?
사과하라고 큰 소리 쳐야지
똥개도 안방에서 50% 먹고 들어가는데
할말 없으니 사진이나 찍자고????
다그쳐라. 시민단체는 뭐하니???
돈이 안되냐???
전주시민회 뭐하냐??
돈이 안되냐??

앞으로 공사앞에서 피켓 시위라도 매일 매일 해라.
이건 자존심 문제다. 여기서 꺾이면 농수산대 분할
기금본. 물거품 될 수 있다. 위기의식 느껴라. 도지사 시장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