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0 20:43 (화)
현대차 전주공장-전북경찰청, 어린이가 안전한 전북 MOU 체결
현대차 전주공장-전북경찰청, 어린이가 안전한 전북 MOU 체결
  • 김재호
  • 승인 2019.10.23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억원 들여 SAFE 아동센터 사업 등 추진

현대자동차 전주공장(공장장 문정훈) 노사와 전북지방경찰청, 굿네이버스 전북본부는 23일 어린이가 안전한 전북 만들기 MOU를 체결했다. 이날 전주공장 본관에서 진행된 MOU체결식에는 문정훈 공장장과 조용식 전북지방경찰청장, 김경환 굿네이버스 전북본부장이 참석, 어린이가 안전한 전북 만들기에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을 다짐했다.

어린이가 안전한 전북 만들기 사업은 미래 주역인 어린이들이 불의의 교통사고, 범죄, 아동학대 등으로 상처 받거나 고통 당하지 않도록 각종 안전시설을 설치하고, 아동 범죄와 학대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노사, 전북지방경찰청, 굿네이버스는 지난 2014년부터 작년까지 총 4억9천만원의 사회공헌기금을 들여 아동학대예방 캠페인, 안전신호등 설치 등 다채로운 사업들을 전개했으며, 올해 총 1억원의 사회공헌기금을 들여 제6회 아동학대예방 엽서 공모전을 개최했다. 또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세이프(Safe) 아동센터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