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8 17:50 (월)
24일 군산형 일자리 출범…“전북·군산 새 시대 열린다”
24일 군산형 일자리 출범…“전북·군산 새 시대 열린다”
  • 천경석
  • 승인 2019.10.23 19:3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 가동중단,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등으로 경제위기를 맞은 전북과 군산의 경제문제를 타개할 ‘군산형 일자리’가 24일 출범한다.

정부와 전북도는 24일 노·사·민·정이 모두 참여하는 ‘군산형 일자리 상생 협약식’을 군산시 오식도동 명신 군산공장에서 진행한다.

그동안 노·사·민·정이 모두 참여해 구체적이고 지속가능한 상생협약안을 도출한 이후 오늘 협약식을 통해 군산형 일자리를 공식화하는 것이다.

전북도는 업체와 노조, 군산시 등과 협력해 상생협약안을 뿌리내림으로써 군산조선소 가동 중단과 GM 군산공장 폐쇄에 따른 지역 경제 위기를 해소한다는 구상이다.

군산형 일자리사업 핵심은 전기차 클러스터 집적화로, ㈜명신과 에디슨모터스, 대창모터스, 엠피에스 코리아 등 중견기업 4곳과 부품업체 5개 곳이 전기차 클러스터를 만들고 안정적인 일자리를 창출하는 모델을 기획했다.

이번 상생협약으로 ㈜명신 군산공장과 새만금 산단에는 총 4122억 원 규모의 투자가 이뤄지며, 내년부터 전기 승용차와 SUV, 전기버스, 초소형 전기차 생산을 시작해 오는 2022년까지 연간 약 17만7000대를 생산하게 된다. 이로 인해 2022년까지 직접 고용 1902명의 일자리가 창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북 2019-10-24 09:59:04
말보다는 행동으로 실천해라! 대*통령님이 군산에 오면 전북에 친구로써, 지역현안을 해결해 줘라! 해도해도 정말 너무한다!

초여름 2019-10-24 07:12:21
말뿐인 군산 상생
선유도 관광개발 빵점
외지인들 선유도는 길좁고 잘곳도 먹을곳도 없어 봔광후 평가 낙제점
망주봉 명승지 보상하고 빨리 개발해야

세상참 2019-10-23 20:57:06
백프로 망합니다. 솔직히 중국차 누가 삽니까 ? 지금도 길바닥에 중국차가 몇대나 보인다고
그놈에 상생형 일자리랍시고 산업 생태계만 망치고 있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