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8 20:35 (월)
(주)그린바이오팜, 김제 자유무역지역에 60억 원 투자
(주)그린바이오팜, 김제 자유무역지역에 60억 원 투자
  • 박은식
  • 승인 2019.11.04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와 김제시, 김제 자유무역관리원은 4일 시청 회의실에서 ㈜그린바이오팜(대표 오유진)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준배 시장, 이범천 김제자유무역지역 관리원장, 나석훈 전라북도 일자리경제국장, 온주현 시 의장 등을 비롯해 도·시의원과 기업 임원 등 20여 명이 참석해 협약을 축하했다.

위생용 종이 제품을 생산하는 ㈜그린바이오팜은 중국 자본이 투자되는 외국투자기업으로 김제자유무역지역에 입주 계약을 체결하고 오는 12월 준공을 목표로 착공에 들어간다.

㈜그린바이오팜 관계자는“우선 부지면적 16,498㎡ 규모에 60억 원을 투자해 30명을 고용할 계획이다”라면서“이후 지속해서 투자를 확대해 2021년까지 350억 원을 투자해 총 211명까지 고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시 관계자는“이번 투자 체결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은 물론 여기에서 생산된 제품 대부분은 중국, 러시아, 미국 등에 수출할 것으로 알려져 지역 내 수출 증대에도 한층 전망을 밝게 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오유진 ㈜그린바이오팜 대표이사는“친환경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 이미지와 잘 어울리고 교통인프라가 좋은 지역으로 김제를 선택했다”라며“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는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준배 시장은“이번 투자로 김제자유무역지역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며“지역을 선도할 수 있는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