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7 20:40 (일)
[드라마스페셜] '사교-땐스의 이해' 신도현X안승균이 보여줄 신선한 댄스 로코 관전 포인트 3
[드라마스페셜] '사교-땐스의 이해' 신도현X안승균이 보여줄 신선한 댄스 로코 관전 포인트 3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11.08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KBS
사진제공 = KBS

KBS 드라마스페셜 2019의 일곱 번째 이야기 ‘사교-땐스의 이해’가 오늘(8일) 밤 특별한 수업을 시작한다.

‘사교-땐스의 이해’(연출 유영은, 극본 이강)는 극과 극의 콤플렉스를 가진 두 남녀가 댄스 교양 수업에서 만나 서로의 간극을 좁혀 나가는 본격 고정관념 타파 로맨틱 코미디. 오늘(8일) 밤 11시 15분 본방송을 앞두고 시청자들이 주목해야 할 관전 포인트 세 가지를 짚어봤다.

1. 신예 배우 신도현X안승균의 연기 케미

데뷔 이후 매 작품마다 변신을 거듭하며 대중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겨온 배우 신도현과 브라운관과 무대를 넘나들며 활약을 펼친 안승균이 ‘사교-땐스의 이해’를 통해 호흡을 맞춘다. 175cm의 큰 키가 콤플렉스이며 소심한 성격에 무대 공포증까지 있는 한수지(신도현), 그런 그녀와는 정반대로 166cm 작은 키에 대한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지만, 매사 열정적이고 인맥 관리에 혼신의 힘을 쏟는 이병현(안승균)으로 만나게 된 두 배우. 이들은 캠퍼스를 배경으로 멋진 연기 호흡과 이에 못지않은 ‘사교-땐스’ 실력을 보여줄 예정이라고. 더불어 믿고 보는 연기자 백지원, 안길강, 김선영과 극에 활력을 더해줄 김도완, 배윤경, 민도희까지 완벽한 라인업으로 기대감을 더한다.

2. 캠퍼스와 사교-땐스? 색다른 조합이 만들어낼 시너지

앞서 공개된 스틸컷을 보면 캠퍼스를 배경으로 호흡을 맞춰 춤을 추고 있는 수지와 병현을 발견할 수 있다. 캠퍼스와 사교-땐스는 어떻게 보면 이질적으로 다가올 수 있지만, 그러기에 더욱 신선하고 색다른 시너지를 만들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 각자 상반된 콤플렉스를 가진, 접점이라고는 전혀 찾아볼 수 없는 두 주인공이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뿐만 아니라 고등학생들의 ‘댄스스포츠’를 다룬 드라마 ‘땐뽀걸즈’에 함께 참여했던 유영은 PD와 배우 신도현이 다시 만난 만큼, 이들이 보여줄 시너지 또한 남다를 것으로 보인다.

3. 신선한 소재로 고정관념에 던지는 물음표

너무 큰 키가 콤플렉스여서 어디든 나서는 것을 꺼리고, 늘 잔뜩 움츠리고 다니는 여자와 반대로 작은 키가 콤플렉스이며, 대학교에서 ‘인싸’를 담당하고 있지만, 어딘가 남다른 사연이 있는 듯한 남자. 이들이 함께 사교 땐스를 추는 모습을 머릿속에 그려보면, 어딘가 어색한 장면이다. ‘사교-땐스의 이해’는 이러한 지점에서 사회가 만들어낸 성역할에 대한 고정관념에 새로운 화두를 던진다. ‘사교 땐스’라는 신선한 소재로 접근한 주제에 대해 누구나 생각해볼 지점이 생기는 이야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KBS 드라마스페셜 2019 ‘사교-땐스의 이해’, 오늘(8일) 금요일 밤 11시 15분 KBS 2TV 방송.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