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6 16:07 (월)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겨울을 준비하는 사람들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겨울을 준비하는 사람들
  • 기고
  • 승인 2019.11.10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의 문턱에 들어선다는 입동(立冬) 절기가 지나고 본격적인 겨울맞이에 분주한 곳이 있다. 바로 스키장이다.

절기와 함께 실제 날씨도 찬바람과 함께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전국 스키장들이 개장 소식을 알리고 있다.

전국 스키장 중 가장 빠르게 새장하는 곳은 단연, 강원도로 정선의 스키장이 오는 15일 개장한다.

성큼 다가온 겨울, 시즌을 본격적으로 즐길 수 있는 전국 스키장 개장일은 언제일까?

정선의 뒤를 이어 평창도 16일 개장하고, 춘천과 홍천, 횡성, 원주 인근 스키장은 22일~24일, 경기도 일대 스키장도 11월 말에는 일제히 문을 연다.

우리 지역에서 가장 가까운 무주 덕유산 스키장도 11월 25일 개장 예정이다.

이제 계절이 진짜 겨울을 향하고 있다.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