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0 17:48 (화)
새만금 사업 민간전문가 참여 대폭 늘린다
새만금 사업 민간전문가 참여 대폭 늘린다
  • 천경석
  • 승인 2019.11.13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발청, 새만금 총괄기획가 제도 본격 시행
1기 총괄기획가 및 자문위원 28명 위촉
새만금 주요 사업에 대해 계획·설계 및 시공 등
사업 전 과정 참여해 자문·조정 역할 등을 수행

새만금 주요 사업의 시행 전 과정에 역량 있는 민간 전문가가 참여하는 새만금 총괄기획가 제도가 새롭게 도입된다.

새만금개발청은 새만금 사업의 경쟁력과 품격을 높일 수 있도록 새만금 총괄기획가 제도를 본격 시행하고, 이를 위해 제1기 새만금 총괄기획가 및 자문위원 총 28명을 위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위촉된 첫 새만금 총괄기획가에는 도시계획 분야 전문가인 최정우 목원대 교수가, 총괄자문위원에는 도시, 건축, 조경, 스마트시티, 교통, 환경 및 문화관광 등 7개 분야 민간 전문가 27명이 선정됐다.

새만금 총괄기획가와 자문위원은 앞으로 새만금 주요 사업에 대해 계획, 설계 및 시공 등 사업 전 과정에 참여하여 자문과 조정 역할 등을 수행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부터 공공주도 선도 사업으로 본격 추진되고 있는 ‘스마트 수변도시’대해서는 우선하여 자문을 시행하며, 13일 첫 총괄자문회의도 개최했다. 회의는 주기적으로 열릴 예정이며, 논의된 의견은 사업시행자인 새만금개발공사와 함께 통합계획 수립과정에서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은 “새만금을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품격 있는 도시로 조성될 수 있도록 주요 사업에 대해서는 민간 전문가의 역할과 참여를 적극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