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5 19:11 (일)
전북개발공사, 2019년 자본금 32억 증자
전북개발공사, 2019년 자본금 32억 증자
  • 이종호
  • 승인 2019.11.19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개발공사(사장 김천환)가 전라북도로부터 현금 32억원을 추가로 출자 받으면서 장수, 임실, 진안, 무주 등 도내 4개 군지역의 농어촌 임대주택 건립사업을 위한 총400억 원의 출자가 마무리됐다.

이번 출자금은 이달 11일자로 법인등기가 완료됨에 따라 전북개발공사의 자본금은 1342억원에서 1374억원으로 증가했다.

공사에서는 올해 초 장수군 장계면에 100세대, 임실군 임실읍에 95세대를 공급해 입주를 마쳤으며 내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진안군에 100세대, 무주군에 80세대의 건립공사가 진행중이다.

전북개발공사 김천환 사장은 “전라북도의 적극적인 출자금 지원으로 4개 군지역에 농어촌 임대주택을 건립할 수 있었다”면서 “공사의 자본금 규모는 전국 15개 도시개발공사 중에서 13위에 불과하지만 지속적으로 자본을 확충해 무주택 서민의 주거안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